전체 주요뉴스 조간브리핑 경제 국제 정책 금융 채권 주식 외환 기타
 
작성일 2024-06-22 05:56 기관명 매일경제 URL http://www.mk.co.kr

“우리 아파트도 불 나면 어떡해”…6월 화재 급증, 원인은 이상폭염


역삼동 아이파크 화재 등
이달 들어서만 화재 2229건
최근 5년내 가장 많이 발생
냉방기기 과부하 화재주의보

 지난  20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아파트 10층에서 화재가 발생한 모습 [사진=연합뉴스]지난 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의 한 아파트 10층에서 불이나 1개 세대를 모두 태우고 윗층 여섯 세대도 심하게 타거나 그을리는 피해를 내고 3시간 만에 진화됐다. 사망자는 없었지만 작업 중이던 에어컨 기사 1명과 남아 2명이 부상을 입었다.
소방청에 따르면 같은날 이 건 외에도 전국적으로 115건의 화재가 발생했다. 충남 천안과 강원 정선군 야산에서는 송전탑 인근에서 각각 불이 나 숲이 소실됐고, 경북 경산시에서는 주택에서 불이나 1명이 중상을 입었다. 경기 화성시 자원순환시설에서는 폐건전지에서 화재가 발생해 생활쓰레기 40t이 불에 탔다.
올 6월 폭염이 연일 이어지면서 화재 사고가 빈발하고 있다. 때이른 무더위로 실내 활동과 에어컨 사용이 급증한 탓으로 분석된다.
21일 소방청 국가화재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올해 6월 들어 1일부터 19일까지 화재 발생 건수는 총 2229건으로 집계돼 지난해 같은 기간(1869건)보다 19%나 증가했다. 특히 과거와 비교해보면 △2020년 2058건 △2021년 1549건 △2022년 1857건 △2023년 1869건으로 나타나 올해 6월 19일까지의 피해사고가 최근 5년 중 가장 많이 발생했다.
화재에 따른 인명피해도 지난해 보다 증가했다. 사망자 수는 이달 들어 10명으로 지난해 같은기간 5명에서 두 배나 늘었고, 부상자수도 104명에서 116명으로 더 늘었다. 유형별로 건축·구조물 화재가 1240건, 기타(쓰레기 화재 등) 유형 화재가 614건, 임야 화재 101건, 자동차·철도차량 화재가 267건 등이었다.
지난해에는 건축·구조물 화재 1160건, 기타 유형 화재 386건, 임야 화재가 54건이었는데, 임야 화재와 부주의 등 기타 화재가 같은 기간 동안 크게 늘었다. 이영주 경일대 소방방재학부 교수는 “6월 들어 임야 화재 사고가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며 “2월 말부터 5월까지는 산불조심기간 등을 운영해 관리하지만 우기로 넘어가면서 산불에 대한 경각심이 떨어지는 것을 유의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최근 화재 사고가 잇따르는 데에는 이상기후 인해 날이 매우 더워진 것이 요인 중 하나로 작용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날이 더워지면서 실내 활동이 늘어난 만큼 전기 사고나 쓰레기 화재 등 부주의로 인한 사고를 줄이기 위해 경각심을 가져야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 교수는 “여름철은 실내에서 체류하는 시간이 늘어나 에어컨, 선풍기 등 냉방기기와 전기 안전사고에 의한 화재가 많이 늘어나는 경향이 있다”고 설명했다. 소방당국도 여름철에 아파트 화재가 가장 많이 발생하고, 냉방기기가 주된 원인으로 꼽히는 만큼 주기적으로 관리해야 한다고 당부하고 있다.
소방청에 따르면 지난해까지 5년간 아파트 화재는 총 1만4112건 발생했는데, 여름철(6∼8월) 화재가 4018건으로 28.5%를 차지해 3555건(25.2%)인 겨울철(12∼2월)보다 많았다. 특히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6979건(49.5%)으로 전체 아파트 화재 중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아파트에서는 특히 에어컨 실외기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역삼동 화재의 경우 에어컨 수리기사가 용접을 하던 중 실외기 옆에 놓인 비닐봉지에 불이 붙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하성 우석대 소방방재학과 교수는 “에어컨 사용이 잦은 만큼 실외기 청소를 꾸준히 해 쌓인 먼지를 없애줘야 한다”며 “또한 실외기실의 환기에 소홀할 경우 실외기 과열로 인한 화재가 발생할 수 있어 ‘수동’으로 돼있는 환기창을 ‘자동’으로 설정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실외기에서 40~60도의 열기가 배출되지만, 환기창이 닫혀 있어 열이 내부에 머물 경우에는 100도 이상까지 올라갈 수 있기 때문이다.
관련기사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일자 제목 출처
    7/23  11:34 "2027년 500억 달러 수주"…한국형 "투자개발사업" 육성해 K-건설 키운.. 한국경제
    7/23  11:34 [포토] 윤경호, 분위기가 느와르 매일경제
    7/23  11:33 국고채 20년물, 3.085%에 5000억원 낙찰…응찰률 353.0% 이데일리
    7/23  11:33 [부고]이원욱(전 국회의원)씨 부친상 아시아경제
    7/23  11:33 與송언석 ‘상속세 일괄·배우자공제 5억→10억원’ 상향법안 발의[e법.. 이데일리
    7/23  11:33 부품 업체 화재로 현대차 울산공장 생산 차질 매일경제
    7/23  11:33 주차 후 문 잠금 확인해야... 사이드미러 안 접힌 차 차량털이범 표적.. 매일경제
    7/23  11:32 “밥은 아깝죠, 커피만 마셔요”달라진 2030 소개팅 풍속도 ‘커피팅’.. 매일경제
    7/23  11:32 [포토] 박성웅, 액션스쿨 1기 출신 매일경제
    7/23  11:32 [주식]SK telecom applies spam filtering service to PASS app 매일경제
    7/23  11:32 세브란스병원 이유미 교수, 미국골대사학회 이사로 선출 이데일리
    7/23  11:31 서울시 상품권 600억원어치 푼다…30일 오전 10시부터 판매 매일경제
    7/23  11:31 삼성SDS, 공공분야 생성형 AI 사업 속도...솔루션 ‘패브릭스’ 이용 .. 매일경제
    7/23  11:31 [포토] 곽시양, 제대로 망가진다 매일경제
    7/23  11:31 웹케시그룹 “캄보디아 청년의 내일 IT로 밝힌다”…12번째 졸업식 열.. 매일경제
    이전   이후